ONLINE THEATER

THE 38TH KOREA THEATER
FESTIVAL IN SEJONG
2020.10.05.-11.07.

네트워킹 페스티벌


THE 38TH KOREA THEATER FESTIVAL IN SEJONG

할리 대희 미순 / 조직창작배(서울)

Pero me encontré con una nueva familia. Feliz.

연출변영진
작가이가을
출연정명균, 장태민, 이가을
시놉시스

세 사람은 대희를 위해 전국의 할리데이비슨 매장을 찾아다니기도 하고,

할리를 위해 아버지를 찾는 일에 몰두하기도 하며 길 위의 생활을 이어 나간다.

그러던 어느 날, 자신이 바라는 바를 좀처럼 말하지 않던 미순은

청양 고추구기자 축제에서 열리는 노래자랑에 나가고 싶다며 자신의 마음을 최초로 밝히고,

그들은 설레는 기대감을 안고 청양으로 떠난다.

하지만 그들을 반기는 풍경이 어딘가 이상하다.

그 때, 전화가 울린다. 세 청년의 꿈은 오늘도 여전히 멀기만 하다.

그들의 앞에는 무엇이 기다리고 있을까?